컨텐츠로 바로가기

세계 최초의 유비쿼터스 도서관

검색
  • 1점음성도서관
  • 2점나의도서관
  • 3점정보마당
  • 4점도서관소개
  • 5점이용안내
  • 6점개인정보취급방침안내

31. 정보마당의 공지사항

제목.
2018년 2월 둘째주 신간도서 및 휴관 안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자.
2018.02.13.
조회수.
406.
내용.
LG 책 읽어주는 도서관에서 2018년 2월 둘째주 신간도서 및 휴관 안내드립니다.
※ 제공되는 모든 신간도서는 국가대체자료공유시스템 드림의 이용자 애플리케이션 IOS(아이폰,아이패드), 안드로이드, PC, 보조공학기기를 통해서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우주를 뿌리는 소녀, 니시 가나코, 케미스토리.
그리스인 이야기 2, 시오노 나나미, 살림.
미중 전쟁 1 풍계리 수소폭탄, 김진명, 쌤앤파커스.
세 갈래 길, 래티샤 콜롱바니, 밝은세상.
우리는 언젠가 만난다, 채사장, 웨일북.

우주를 뿌리는 소녀, 니시 가나코.
나오키상 수상 작가 니시 가나코가 선사하는 또 다른 우주. 일본을 대표하는 젊은 작가로 주목받고 있는 니시 가나코의 『우주를 뿌리는 소녀』. 니시 가나코의 작품 세계가 대중성과 작품성을 동시에 인정받게 된 것은 누구나 어렵지 않게 받아들일 수 있는 일상적인 소재와 섬세하고 깊이 있는 통찰 때문이다. 그래서 편안하게 읽히면서도 감동을 이끌어 낸다. 이 책을 집필하면서 작가는 의도적으로 마을 사람들 전부를 좋은 사람들로 그렸다. 판타지라 불려도 상관없으니 모든 사람들에게 희망을 선사하고 싶다는 이유에서다. 실제로 소설에는 악의를 가진 사람이 단 한 명도 등장하지 않는다.

그리스인 이야기 2, 시오노 나나미.
그리스의 최대 적은 그리스 자신이었다!『그리스인 이야기』 제2권 〈민주주의의 빛과 그림자〉는 정치, 사회, 경제, 군사, 문화, 외교 등 많은 부분에서 절정기를 이룬 아테네의 황금시대를 조망한다. 그리고 아테네의 국운을 결정지은 펠로폰네소스전쟁과 아테네의 쇠퇴를 통해 그리스 세계가 급변하는 과정을 그렸다. 저자는 그리스 세계를 양분한 아테네와 스파르타의 각축전을 배경으로 민주정치의 발전과 한계, 그리고 그리스인의 이상과 현실을 적나라하게 묘사하고 있다. 지정학적 결점을 장점으로 승화시켜 해양 대국을 건설하고, 한편으로 끊임없는 정치 실험과 개혁으로 민주주의를 발전시켜간 그리스인들. 2,500여 년 전 그들의 고뇌와 노력은 오늘날 우리의 고민, 우리의 지향과 무척이나 닮았다. 그런 점에서 그들의 이야기는 시대를 초월하여 우리에게 깊은 공감과 교훈을 준다.

미중전쟁. 1: 풍계리 수소폭탄, 김진명.
논픽션보다 더 치밀하고 리얼한 통찰과 충격적 예언을 담은 김진명의 대작! 김진명의 장편소설 『미중전쟁』 제1권 《풍계리 수소폭탄》. 25년 작가 인생을 건 이 작품은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와 《싸드》의 종결판으로, 미·중·러·일의 이해가 실타래처럼 얽혀 있는 한반도에서 북핵 문제를 어떻게 해결할 수 있을지 기존의 어떤 탐사보도나 보고서에도 나온 적 없는 저자만의 정세분석으로 치밀하고 리얼하게 예견하고 그 해법을 들려준다. 북핵을 둘러싼 일촉즉발의 국제정세와 동북아 패권의 방향, 미·중·러·일의 야심을 이미 시작된 전쟁 시나리오에 대입해 낱낱이 까발린다.
※ 미중전쟁. 2: 백악관 워룸은 차주 제공 예정입니다.

세 갈래 길, 래티샤 콜롱바니.
주어진 운명을 거부하고 스스로의 삶을 선택한 세 사람! 오드리 토투 주연의 영화 《히 러브스 미》 등의 영화감독으로 잘 알려진 래티샤 콜롱바니의 첫 소설 『세 갈래의 길』. 최악의 빈곤부터 치유가 어려운 질병까지 각자의 삶에 나타난 장애물을 마주하고 있는 세 사람을 하나로 엮어낸 이 작품은 우리가 몸담은 세계의 모순, 가혹한 불평등과 불의, 이기주의 등 불쾌하고 보기 싫은 것들, 최대한 피해온 현실을 우리의 눈앞에 펼쳐놓는다

우리는 언젠가 만난다, 채사장.
인생 전체에 흩뿌려진 모든 것은 내 안에서 언젠가 만난다! 《지대넓얕》, 《시민의 교양》을 통해 세계를 하나의 구조로 꿰어 쉽게 설명하는 실전 인문학을 선보이고 《열한 계단》에서 자아를 이루는 지식의 단계를 풀어낸 성장 인문학을 선보였던 채사장이 이번에는 세계와 나의 관계에 대해 말한다. 『우리는 언젠가 만난다』에서 저자는 생의 유한함 속에 흩뿌려진 관계들이 어떻게 우리 안에서 만나 빛나는 별을 이루는지 안내한다.

구정 휴일 기간(2월 15일 목요일 부터 2월 19일 일요일) 동안 LG상남도서관 휴관으로 전화 상담이 불가능 하오니 이용에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휴관 기간 중에도 홈페이지 및 휴대전화 서비스는 정상 운영되오니 연휴기간 중에도 많은 이용 부탁드립니다.

즐거운 명절 설날을 맞이하여 가정에 웃음꽃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감사합니다.
다음글 보기 이전글 보기 목록보기